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

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.

윤석열정부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/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윤석열정부 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

콘텐츠 영역

기재부 “근원물가 상승률, 주요국 대비 안정적 흐름”

2024.04.22 기획재정부
인쇄 목록

기획재정부는 “한국은 10대 주요강국 중 물가관리성적 일본에 이어 2등”이라면서 “이코노미스트紙는 주요 고소득국 10개국 중 우리나라가 2번째로 빨리 인플레이션을 극복할 것으로 평가했다”고 밝혔습니다. 또한 “최근 먹거리 물가상승은 일시적인 농산물 가격강세에 기인하며, 근원물가 상승률은 주요국 대비 안정적인 흐름(24.3월, 2.4%)을 보이고 있다”고 덧붙였습니다.

4월 21일 연합뉴스 <‘기록적’ 한국 식품 인플레…OECD 평균 추월, 35개국 중 3위>에 대한 기획재정부의 입장입니다

[기사 내용]

o 한국의 2월 식료품·음료 물가상승률이 7%에 육박하는 반면 OECD 평균은 6.3%에서 5.3%로 하락해 한국의 식료품·비주류음료 물가상승률은 통계가 집계된 35개 회원국 중 3위라고 보도

[기재부 입장]

□ 최근 우리 먹거리 물가가 높은 수준을 보이는 것은 이상기온 및 일조량 부진 등에 따라 과일 등 작황 부진으로 농산물 가격이 강세를 보이고 있기 때문입니다. (‘24.2월 기준 농산물 전년동월비 20.9% 상승)

□ 그러나, 변동성이 큰 식료품 및 에너지 관련 품목을 제외한 근원 물가는 안정적 흐름을 보이고 있으며(24.2월 2.5% → 3월 2.4%),

ㅇ 최근 국제유가 상승 등 불확실한 요인이 있으나, 연말까지 물가는 2% 초반대의 안정적 흐름을 보일 것으로 전망됩니다. 

ㅇ 최근 이코노미스트紙의 분석*에서도 주요 10개국 중 우리나라가 근원물가상승률과 기대인플레이션율이 낮아서 2번째로 빨리 인플레이션을 벗어날 것으로 평가하였습니다.

* “Which country will be last to escape inflation?” (Economist, 3.27.)

□ 이코노미스트紙는 근원물가상승률, 기대물가상승률 등 5개 지표*를 기준으로 한국, 일본, 호주, 영국, 캐나다, 스페인, 미국, 독일, 이탈리아, 프랑스 등 고소득국 10개국(G7 + 한국, 호주, 스페인)을 분석하였습니다.

* 근원물가 상승률, 단위노동비용, 인플레이션 확산(dispersion) 수준, 기대 물가상승률, 구글 검색활동

ㅇ 한국의 경우, 근원물가상승률은 2.5%로 미국 3.9%, 영국 4.8% 등에 비해 낮고, 기대인플레이션율 또한 2.2%로 미국 5.3%, 프랑스 3.5% 등에 비해 훨씬 낮아 일본에 이어 두 번째로 빠르게 인플레이션을 벗어날 것으로 보았습니다.

이코노미스트紙가 평가한 10개국의 근원물가 및 기대인플레이션율 (출처 :  “Which country will be last to escape inflation?”, Economist, 3.27.)
이코노미스트紙가 평가한 10개국의 근원물가 및 기대인플레이션율 (출처 : “Which country will be last to escape inflation?”, Economist, 3.27.)

□ 이러한 이코노미스트紙의 평가는 2024년 2월 및 최신 통계를 기반으로 하였으며, 한국이 코로나 팬데믹 기간 중 발생한 고물가를 상대적으로 잘 관리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고 하겠습니다. 

ㅇ 정부는 관계부처 및 기관간 긴밀한 협조를 바탕으로 조속한 시일내에 물가안정 흐름을 공고히 하고 국민 부담을 덜어 드릴 수 있도록 모든 정책적 노력을 다해나가겠습니다. 

[붙임] 이코노미스트紙 기사 원문 및 비공식 번역본

문의 : 기획재정부 경제정책국 물가정책과(044-215-2770)

이전다음기사 영역

하단 배너 영역

지금 이 뉴스

추천 뉴스